한국로슈진단, 아큐-첵 리뉴얼 웹사이트 오픈


●이용기기에 맞는 최적화 화면, 소모품 구매 보험환급 명세서도 간편 출력

●신규회원 20%할인, 스토어 가입인증 이벤트 실시



(2018년 7월 5일) – 한국로슈진단(주) 당뇨관리사업부는 혈당측정기 브랜드 아큐첵(Accu-Chek)이 웹사이트 ‘아큐-첵 스토어’를 새롭게 정비해 오픈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아큐-첵 스토어는 결제 및 서비스 기능을 대폭 강화해 기존에 지원되지 않던 모바일 결제, 신용카드 결제 기능과 함께 구매 금액별로 적립금이 쌓이고 적립금을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게 된 것이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다.

특히 소모품 구매 보험환급을 위한 거래명세서를 사이트에서 바로 출력할 수 있는 서비스가 제공되며, 이용 기기에 따라 화면의 크기와 모든 컨텐츠가 최적화 되는 반응형 웹을 제공해 모바일 환경에서 사이트에 접속하는 고객들에게 큰 편의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배송 관련 서비스 역시 간편해진다. 자주 구매하는 상품들을 원하는 날짜에 알아서 배송하는 맞춤형 정기배송 서비스 역시 많은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일 것으로 예상된다..

‘아큐-첵 스토어’는 리뉴얼 오픈과 함께 ‘스토어 가입 인증 이벤트’을 진행한다. 신규 웹사이트에 회원가입을 완료한 후 ‘아큐-첵 스토리카페’와 ‘아큐-첵 플러스친구’를 통해 인증하면 스타벅스 커피, 신세계 백화점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며, 신규회원들에게는 20% 할인 및 멤버십 특별혜택을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아큐-첵 홈페이지(https://accu-chek.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당뇨관리사업부 김주현 전무이사는 “새롭게 오픈한 아큐-첵 스토어는 직관적인 서비스 환경과 결제 기능 강화에 중점을 두어 고객들의 편의성을 높이고자 했다”며 “아큐-첵이 새로워진 스토어를 통해 혈당으로 고민하는 많은 분들의 더욱 든든한 파트너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로슈진단의 혈당측정기 브랜드 아큐-첵에는 2017년도에 출시한 아큐-첵 가이드를 포함하여 인스턴트, 퍼포마, 액티브 등의 다양한 제품이 있다.




한국로슈진단은


한국로슈진단은 스위스 헬스케어 그룹인 로슈의 진단사업부 국내법인으로서 1990년 외국인 투자기업으로 창립되었으며 혈액, 체액, 조직 등을 검사하여 질병의 조기 발견, 예방, 진단, 치료 및 모니터링을위한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공급하고 있다.

진단검사사업부(Professional Diagnostics), 분자진단사업부(Molecular Diagnostics), 조직진단사 업부(Tissue Diagnostics), 당뇨관리사업부(Diabetes Care)의 4개 사업본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병원 및 검사실의 대용량 분석용 체외진단 시스템, 생명과학 분야의 연구용 분석기기 및 시약 은 물론 병원의 현장검사용 기기와 혈당측정기 등 환자 자가검사 기기에 이르는 광범위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다. 국내는 물론 세계 진단업계의 선두 기업으로 2014년 국내 체외진단 업계 최초로 2000억 원 매출을 돌파했다.

특히, 로슈진단은 로슈제약과의 공조를 통해 개인의 유전적, 조직적 특성을 진단해 최적의 치 료법을 선택할 수 있도록 환자와 의료진 모두를 위한 맞춤의료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어 인류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또한 한국로슈진단은 아프리카 어린이 돕기 자 선걷기 대회, 사회공헌 협약을 통한 국내 저소득층 어린이 지원, 피학대 아동 지원, 소아당뇨 환 자 지원 등의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에이온 휴잇(Aon Hewitt)이 선정한 ‘한국 최고의 직장(Best Employer in Korea)’ 본상을 2015년, 2016년, 2017년 3회 연속 수상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 www.roche-diagnostics.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료문의]

한국로슈진단 홍보팀

 

 

 

 

황예경 부장

550-3312

010-4117-7041

elisabeth.hwang@roche.com

김효진 차장

550-0732

010-3292-8071

hyojin.kim@roche.com

 

 

 

 


국내 뉴스

> 2018년
> 2017년
> 2016년
> 2015년
> 2014년